어려운 환경교육, 국가환경교육지원단에 맡겨주세요

최성룡기자 | 기사입력 2019/07/11 [21:48]

어려운 환경교육, 국가환경교육지원단에 맡겨주세요

최성룡기자 | 입력 : 2019/07/11 [21:48]

▲ 어려운 환경교육, 국가환경교육지원단에 맡겨주세요     © 편집국


[시사코리아뉴스]최성룡기자 =
어려운 환경교육, 국가환경교육지원단에 맡겨주세요낙동강유역환경청(청장 신진수)은 7월 11일 오후2시 낙동강유역환경청 1층 대강당에서 제9기 국가환경교육지원단(이하 ‘교육지원단’) 발대식을 개최했다.

 

발대식은 지난 6월 새롭게 구성된 제9기 교육지원단에 대한 위촉장 및 강사증 수여, 강의 노하우 공유를 위한 우수강의 발표 및 토론, 환경교육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 순으로 진행됐다.

 

제9기 교육지원단은 환경 관련 교수‧교사, 환경운동가, 자연환경해설사 등 환경에 관한 전문 지식과 다양한 경험을 갖춘 인사들로 구성됐으며 임기는 ‘19년 6월부터 ’22년 5월까지 2년 간 이다.


교육지원단은 총 55명이며, 전원 환경교육진흥법 제11조에 따른 사회환경교육지도사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다.


낙동강유역환경청은 7월부터 국가환경교육지원단의 환경교육을 희망하는 기관 및 단체를 대상으로 교육 신청을 받고 있다.


신청대상은 부산․울산․경남지역의 학교, 지방자치단체, 기업, 군부대, 민간단체, 지역주민 뿐만 아니라 고아원, 사회복지센터, 이주민센터 등 복지시설도 해당된다.


환경교육을 원하는 단체 및 기관은 정해진 신청서를 작성해 우편 또는 팩스를 이용해 제출하거나, 낙동강유역환경청 홈페이지(http://www.me.go.kr/ndg)의 국민마당(환경참여방→국가환경교육지원단)에서 신청하면 된다.


신청 기관이 희망하는 교육 내용에 따라 적합한 교육지원단 강사가 선정되며, 선정된 강사가 직접 방문하여 미세먼지, 기후변화, 수질, 대기, 자연환경 등 다양한 주제의 환경 특강을 실시한다.


참고로 국가환경교육지원단은 ‘99년 발족하여, ’19년 5월까지 8기에 걸쳐 환경교육홍보단의 명칭으로 활약했다. 9기부터는 ‘환경교육홍보단’을 위상과 역할에 걸맞게 ‘국가환경교육지원단’으로 개칭하였다.


제8기 교육지원단은 임기(‘17.6~‘19.5) 동안 총 502회에 걸쳐 27,478명에 대해 환경교육을 실시한 바 있다.

한편 신진수 낙동강유역환경청장은 “국가환경교육지원단을 통해 지역사회 구성원이 올바른 환경관을 정립하고 생태적 감수성을 배양할 수 있도록 양질의 환경교육을 제공하겠다”며 “환경교육이 필요한 기관이나 단체는 국가환경교육지원단을 적극 활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론직필의 자세로 임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