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주)워더스 이재일대표 중국.산둥성 국제 스포츠 문화 산업 단지 한국기업 으로 선정!

최성룡기자 | 기사입력 2020/09/23 [10:39]

(주)워더스 이재일대표 중국.산둥성 국제 스포츠 문화 산업 단지 한국기업 으로 선정!

최성룡기자 | 입력 : 2020/09/23 [10:39]

▲ 사진은:중일한 체육문화 (연대) 산업단지 한국대표 김민천(좌)최고의 제품 기술과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는(주)워더스이재일 대표 ...  © 편집국


 [시사코리아뉴스]국회/최성룡기자 = 지난 12일 연태개발구역 중국, 일본, 한국스포츠문화(연대) 산업단지 개관식에서 한일스포츠문화산업공원과 연태한상공회의소 전략협력협약을 체결하였다.

 

 지난 8월 12일 산둥성 최초의 국제 스포츠 문화 산업 단지 ( 산업단지한국대표 김민천)‘가  연대에 문을 연 가운데 22일 (주)워더스 (대표 이재일)가 산둥성 국제 스포츠 문화 산업 단지 한국기업 으로 선정됐다.

 

▲ (주)워더스 이재일대표 중국.산둥성 국제 스포츠 문화 산업 단지 한국기업 으로 선정!     ©편집국

산둥성 최초의 국제 스포츠 문화 산업 단지로서, 중국, 일본, 한국 스포츠문화(연대) 산업단지는 스포츠 문화를 핵심으로 하고, '멀티공생, 조화로운 발전, 포용적 진화, 개방혁신'을 컨셉으로 하고, 있는 가운데 지난 22일 한국운영단과 중국 운영단의 영상회의를 통해  ((주)워더스가 한국기업 으로 선정되어 참여하게 되었다.

 

이번 선정은 일본과 한국, 국내 스포츠문화산업 등 6개 주요 판, 15개 프로젝트, 국내외 스포츠문화산업 유치, 한국 스포츠문화산업 유치, 한국 스포츠문화산업 유치, 다문화문화산업 조성 에 주력하는 가운데 한국제품 우수기업을 선별하여 수출기회의 장을 제공하는 한중일  체육문화 산업단지 한국 우수기업 으로 워더스가  선정되었다.

▲ (주)워더스 이재일대표 중국.산둥성 국제 스포츠 문화 산업 단지 한국기업 으로 선정!     ©편집국

 

특히 산둥하일레푸 스포츠문화산업(주)송창(주)은 "1년이 넘는 공사 끝에 공원 전체가 완공된 후, 스포츠 시설을 포함한 공원 전체가 완비되어 있으며, 일본과 한국, 일본, 한국에 대한 투자 사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 플랫폼을 구축하여 자유무역지대의 경제발전을 위한 플랫폼을 구축한 것이다.

 

공원 완공 후 대회, 전시회, 컨퍼런스, 연구, 훈련, 겨울 여름 캠프 및 기타 생산 및 마케팅 센터 통합 산업 체인 수요 소비의 스포츠 및 문화 산업 분야를 실현 할 수 있을 것으로 나타나 기대가 주워지고 있다.

 

▲ (주)워더스 이재일대표 중국.산둥성 국제 스포츠 문화 산업 단지 한국기업 으로 선정!  © 편집국

 

그런 가운데 이미 산둥하일레푸 스포츠문화산업(주)송창(주)은 "6대 부문으로 나뉘어 져 스포츠 트레이닝 스쿨, 스포츠장비 생산 및 제조센터 등 수상스포츠 프로젝트 센터를 통해 일본, 한국 스포츠문화용품, 서비스 플랫폼 등 3개 사업이 정착됐다,

 

2018년 공사를 시작한 공업단지 사업 1억2천만 위안, 건설면적 2만위안, 공사개시, 약 4천만 위안, 사무공장, 스포츠경기장 등 총 투자가 완료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제안된 것은 일본과 한국 스포츠 문화 기업 8, 3개 종목에 정착했다.

 

▲ (주)워더스 이재일대표 중국.산둥성 국제 스포츠 문화 산업 단지 한국기업 으로 선정!  © 편집국

 

중국, 일본, 한국스포츠문화(연대) 산업단지는 현재 2020년 연대개발구역 3호사업으로 등재되어 있으며, 산업단지 완공은 산업변화와 업그레이드를 적극 추진하여 중국 시장을 개척하고, 스포츠및 문화기업을 확대하여 일본과 한국으로 의한 교량을 건설할 수 있도록 하는 산업단지를 적극 추진할 계획라고 현지 관계자는 밝혔다.

 

한편 최고의 제품 기술과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국가산업의 발전은 우리나라 수출품의 국제경쟁력을 높이는 노력을 계속해 오고 있는 (주)워더스 이재일 대표가 이번 중국.산둥성 국제 스포츠 문화 산업 단지 한국기업 으로 선정됨은 개인은 물론 국가산업발전 및 국민경제 큰 성과이자 도약의 발판이 돨것으로 기대가 주워지고 있다.

정론직필의 자세로 임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시사코리아뉴스TV
1/27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