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박병석 국회의장, “최소잔여형 백신주사기 생산 사례는 대기업·중소기업·정부의 대표적 상생모델”

- 박 의장,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예방 받아 -

최성룡기자 | 기사입력 2021/02/26 [11:40]

박병석 국회의장, “최소잔여형 백신주사기 생산 사례는 대기업·중소기업·정부의 대표적 상생모델”

- 박 의장,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예방 받아 -

최성룡기자 | 입력 : 2021/02/26 [11:40]

▲ 박병석 국회의장, “최소잔여형 백신주사기 생산 사례는 대기업·중소기업·정부의 대표적 상생모델”  © 편집국


[시사코리아뉴스]최성룡기자 =
박병석 국회의장은 26일 오전 의장집무실에서 신임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장관의 예방을 받고 “최근 권 장관이 최소잔여형(LDS) 백신주사기 생산 스마트공장을 방문한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LDS 백신주사기 생산 사례는 대기업과 중소기업, 그리고 정부가 상생할 수 있다는 것을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모델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 박병석 국회의장, “최소잔여형 백신주사기 생산 사례는 대기업·중소기업·정부의 대표적 상생모델”  © 편집국

 

박 의장은 또 “현 시점에서 재난지원금은 보편지급으로 폭넓게 하기보다는 선별적으로 두텁게 지급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지금단계에서 보편지급은 아니라 본다“고 밝혔다.

 

이에 권 장관은 “재난지원금 지급은 데이터 싸움”이라며 “(1∼3차) 재난지원금을 지급하면서 데이터가 굉장히 많이 쌓이고 있다. 관계부처와 협업을 통해 지급방법이나 지급액 등을 정확하게 산정하겠다”고 답했다.

 

예방에는 이준희 중소벤처기업부 기획조정실장, 복기왕 의장비서실장, 한민수 공보수석비서관 등이 함께했다.

정론직필의 자세로 임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시사코리아뉴스TV
1/26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