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태영케미칼‘ 최첨단 일본 신기술 절삭유“에코코”판매!

최성룡기자 | 기사입력 2013/10/30 [12:55]

‘태영케미칼‘ 최첨단 일본 신기술 절삭유“에코코”판매!

최성룡기자 | 입력 : 2013/10/30 [12:55]

[시사코리아뉴스/최성룡기자] ‘국내 윤할유’제조원 (주)보승‘ 이 심혈을 기울인 신제품“에코코”절삭유’를 출시했다. 이 절삭유‘는 방청성 과 새척효과’가 뛰어난 장점을 가지고 있어 벌써부터 화제의 제품으로 인기 상품으로 떠오르고 있다.

▲ www.태영케미칼.com © 시사코리아뉴스/편집국

“에코코” 절삭유‘는 출시부터 산업분야에서는 화재의 제품으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기존 국내 절삭유 제품과는 차별화 되어 벌써부터 윤할유 업계에 지각 변동이 예고되고 있어 비상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에코코”는 그린 환경이란 뜻으로 지구의 환경 살리는데 초점을 두고 (전 해수)로 제조하여 방청성과 새척효과가 탁월한 점이 이 제품에 특징이 있어 출시와 동시에 제품문의가 세도 하고있다고 관계자는 말한다.

또한 “에코코”절삭유‘는 기존 절삭유와 비교할 때 냄새가 전혀 없고 장기간 보관하여도 썩지 않는 장점이 있다.또한 폐수처리 기간이 월등히 길어 제품의 원가절감은 물론 페수처리 비용이 상당히 절감되는 효과가 있다.

우리 경제가 요즘 같이 힘이들때 이러한 제품이 출시 되면서 기업 경영의 원가 절감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이며 제품 가공시 육각의 분자가 절삭된 면까지 잘 깍게 만든다.깍긴 면까지 부드럽고 깨끗하게 가공처리 되는 것이 특징이다.

이뿐 아니다.가공한 부분에 녹이 빨리 안쓴다.세척 효과가 월등하며 방청성이 뛰어나 기계수명도 연장이 가능하다.고 제품사용 관계자는 말한다. 이러한 문제점들을 보안하여 출시되는 ‘에코코“절삭유 제품은 가격 경쟁에서도 자신이 있다.고 밝혔다.

지금 지구 환경은 각종 공해와 오염으로 몸살을 앓고 있는 가운데 기존 제품은 빨리 썩기 때

▲     © 시사코리아뉴스/편집국

문에 제품의 악취로 인한 두통을 호소하고 작업환경에도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뿐 아니다 근로자 복지 차원의 작업환경 개선에 있어 ‘에코코’는 냄새가 전혀 없고 장기간 썩지 않아 작업환경에 크나큰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

현재 몇몇 업체를 선정하여 실험을 거친 결과 현재 사용하고 있는 절삭유 제품보다도 월등히 뛰어났다고 말하며 방청효과 및 세척효과가 월등히 뛰어났다.고 말하며 “에코코”제품을 체험한 업체에서 벌써부터 구매는 물론 입 모아 제품력에 대한 찬사를 보내고 있다.

“에코코”제조원 ‘(주식회사) 보승’ 의 녹색전문 사업체로 지난해 설립이래 맑고 깨끗한 환경을 만들기 위해 국내 최초로 개발된 육각수 ‘에코코‘적삭유’는 원가절감 과 산업현장에 악취 등을 방지하고 자연을 보호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총판을 맞고있는‘‘태영케미칼‘[www.태영케미칼.com]이 국내 최초 “에코코”판매 및 대리점 모집을 하고 나선 가운데 기존 절삭유.에 비해 원가 절감 효가를 줄 수 있는 “에코코”절삭유’는 폐수처리 비만으로도 원가절감 효과를100% 나타내고 무취로 작업환경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제품문의: 총판매장 :055-343-1568

정론직필의 자세로 임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시사코리아뉴스TV
1/28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