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남도, 수산자원연구소 패류양식연구센터 준공

천만수기자 | 기사입력 2021/04/12 [17:13]

경남도, 수산자원연구소 패류양식연구센터 준공

천만수기자 | 입력 : 2021/04/12 [17:13]

 

▲ 경남도, 수산자원연구소 패류양식연구센터 준공  © 편집국

 

- 총사업비 100억 원 투입...거제시 서정리에 4,800㎡ 부지, 2,996㎡ 규모 센터 건립

- 스마트 패류생태시험실, 미세조류시험실 등 친환경 연구기반 시설 갖춰

- 경남 패류양식산업 연구분야 컨트롤타워 역할 수행할 것으로 기대

 

[시사코리아뉴스]천만수기자 =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는 경남의 패류산업 총괄을 위한 수산자원연구소 패류양식연구센터를 준공했다고 12일 밝혔다.

 

▲ 경남도, 수산자원연구소 패류양식연구센터 준공  © 편집국

 

거제시 거제면 서정리 거제항 부지에 자리 잡은 패류양식연구센터는 총공사비 100억 원을 투입(해양수산부 50억, 경남도 50억)해 대지면적 4,800㎡, 연면적 2,996㎡ 규모로 지상 2층 4개 동(본관동, 실험연구동, 부속동, 관사동)으로 건립되었다.

 

본관동 1층에는 사무실과 중회의실, 2층은 해양환경 수질분석실, 먹이생물 원종배양실 등 연구실, 소회의실, 센터장실이 있으며, 실험연구동에는 스마트 패류생태시험실, 신품종개발연구실, 미세조류시험실 등 친환경 패류연구 기반시설을 갖추고 있다.

 

▲ 경남도, 수산자원연구소 패류양식연구센터 준공  © 편집국

 

패류양식연구센터 건립은 ‘패류양식산업 육성을 위한 도정 4개년 사업’의 핵심으로 경남의 패류산업 지휘본부(컨트롤타워) 역할을 위한 연구지원을 목표로 추진되었다.

 

경남의 굴, 피조개, 홍합 등 패류 생산량은 전국 생산량의 80%를 차지하며, 미국 fda 수출용 패류생산 지정해역(5개 해역, 25,849ha)이 포함되는 등 패류양식 분야 전국 1위를 유지하고 있다.

 

▲ 경남도, 수산자원연구소 패류양식연구센터 준공  © 편집국

 

이에 도는 경남이 가진 유리한 여건을 살리기 위해 해수부 공모사업에 응모해 지난 2018년 9월 최종 선정, 2019년 1월 건립부지 확정,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2020년 1월 착공한 뒤 2021년 3월 센터건립 공사를 완료했다.

 

패류양식연구센터는 향후 권역별* 특화패류의 연구·개발을 비롯해 경남 특산 고품질 품종연구, 신품종 종자생산 기술개발, 패류 및 먹이생물 대량생산 시스템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 6개 권역 : 통영(굴), 창원(피조개, 홍합), 고성(가리비), 사천?남해(바지락, 새고막), 거제(개조개, 왕우럭), 하동(재첩)

 

▲ 경남도, 수산자원연구소 패류양식연구센터 준공  © 편집국

 

이를 위해 권역별특화패류 종자생산 및 양식실태 파악과 해역·계절별 수질환경 조사 등을 통해 중점연구가 필요한 품종을 개발하고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도는 패류양식연구센터 건립으로 새조개, 왕우럭, 개조개 인공종자생산 기술연구 중점추진, 경남연안의 유용 식물성플랑크톤* 탐색 및 순수분리, 원종보존, 고농축 기술개발, 개체굴 양식 산업화를 위한 기초연구를 실시함에 따라 어업인 소득향상에 기여하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어촌경제에 활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패류 먹이생물


황미혜 경남도수산자원연구소 패류양식연구센터장은 “패류양식연구센터가 경남 패류양식산업 연구분야 지휘본부(컨트롤타워) 역할을 하게 되면 패류양식 분야가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추게 될 것”이라면서, “경남지역 권역별 특화패류 품종의 종자생산과 양식기술 연구 및 개발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패류양식연구센터는 부대 시설공사와 사육시설 시험가동 등 종합적인 시스템 점검을 거쳐 오는 7월부터 본격 운영될 예정이다.

천만수 기자입니다.
(전)경남일보 사회부 기자
(현)시사코리아뉴스 사장
  • 도배방지 이미지

시사코리아뉴스TV
1/28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