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희망을 놓지 마세요! 119가 당신의 목소리를 듣습니다

이정혜기자 | 기사입력 2021/06/23 [14:06]

희망을 놓지 마세요! 119가 당신의 목소리를 듣습니다

이정혜기자 | 입력 : 2021/06/23 [14:06]

 

  © 편집국

  

- 119종합상황실 수보요원, 극단적 선택 신고 대응력 향상 교육 실시

- 위기의 순간, 도민에게 안심을 드리고 신속한 출동으로 인명소생 향상

 

[시사코리아뉴스]이 정혜 기자=경남소방본부(본부장 김조일)119종합상황실 상황요원들을 대상으로 극단적 선택 신고 소방대응능력 향상을 위한 교육을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통계청의 사망원인통계발표에 따르면, 2019년 기준, 전국 자살사망자는 총 13799명이며 경남은 연간 938명의 사망사고(12.57)가 발생했다.

 

2020년의 경우 전국 자살사망자의 잠정집계13,018명으로 발생추이가 크게 다르지 않았다.

 

119 출동 통계 분석결과, 2020년 경남에서는 226명의 도민이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는 안타까운 사례가 있었다.

 

도 소방본부는 극단적 선택 상황에 제일 먼저 대응하는 119종합상황실의 수보요원에게 위기대응 전문교육을 7월 1일에서 7월 8일까지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경남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의 정신건강전문강사를 초빙하여 극단적 선택 시도자의 특징 신고접수 시 위기상태 파악 및 대처방법 관련 사례 토의 등 업무능력 향상을 목적으로 운영된다.

 

이를 통해 위기의 순간, 도민에게 안심을 드리고 현장정보를 정확하고 신속하게 확보하여 119대원의 현장 도착 시간을 단축하는 방안을 강구할 예정이다.

 

김조일 경남소방본부장은 위기의 순간, 제일 처음 도민의 목소리를 듣는 119수보요원에게 관련 전문교육을 실시하여 도민의 소중한 생명을 적극 보호 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