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미래한국당의 공천파동과 한선교의 사퇴에 대하여

최성룡기자 | 기사입력 2020/03/19 [21:16]

미래한국당의 공천파동과 한선교의 사퇴에 대하여

최성룡기자 | 입력 : 2020/03/19 [21:16]

 [시사코리아뉴스]국회/최성룡기자 = 미래한국당의 비례대표 수정안이 선거인단 투표를 통해 부결됐다
곧이어 그 당의 한선교 대표와 최고위원 전원이 사퇴를 발표, 소위‘한선교의 난’의 당사자로서 책임을 지며 정치인생에 스스로 종지부를 찍었다

 

빛나는 직위와 달콤한 찬사들을 쫓아다니는 배신정치의 끝자락에 서면 결국 청맹과니의 생을 살아왔다는 준엄한 현실을 깨닫게 되는 것이다

 

이 사태는 한선교 개인의 일이 아니다. 음모와 야합으로 점철된 현재의 대한민국 가짜보수의 현황이다

 

이 같은 사태는 박근혜 대통령의 통합보수를 위한 속 깊은 충정을 무시한 작은 결과일 뿐이다

 

그래서 한선교 개인의 당직 사퇴로 끝나서는 안된다


미래한국당은 물론, 미래통합당 역시 이 사태를 계기로 진정한 보수의 가치를 되찾는 근본적인 인식전환이 뒤따라야 한다는 것이 국민의 준엄한 요구이다

 

우리 정치는 박대통령의 대국민 메시지를 통해 진정한 보수통합의 시험대에 올라선 것이다

 

한편 보수 정치권의 분열적 망동이 불러온 전열의 붕괴는 박대통령의 옥중서신이 제시하는 참뜻을 쫓아야 하나, 아직은 일모도원(日暮途遠)이다.라고 19일 친박신당 대변인실에서 이와 같이 밝혔다.

정론직필의 자세로 임한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