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종윤 국회의원, 망월천·호수공원 현장점검 실시

- 9일 주민대표와 함께 LH측에 물순환시스템 개선 등 보완 촉구

최성룡기자 | 기사입력 2021/02/11 [11:43]

최종윤 국회의원, 망월천·호수공원 현장점검 실시

- 9일 주민대표와 함께 LH측에 물순환시스템 개선 등 보완 촉구

최성룡기자 | 입력 : 2021/02/11 [11:43]

▲ 사진설명-최종윤 국회의원이 9일 오후 미사호수공원에서 망월천 및 호수공원 수질개선과 시설물 보완을 위한 현장점검을 하고 있다.   © 편집국

 

[시사코리아뉴스]국회/최성룡기자 = 더불어민주당 최종윤 국회의원(보건복지위원회, 경기 하남)은 9일 오후 정병용, 오지훈 하남시의원, 장길호 망월천 지역협의회 부위원장 및 주민대표들과 함께 망월천 및 호수공원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 하남사업본부 유석태 본부장을 비롯한 관계자는 최종윤 의원 및 주민대표에게 미사강변도시 주민들로 구성된 망월천 지역협의회 요구에 대한 개선상황과 함께 향후 보완 일정 등을 보고했다.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호수공원 곳곳을 둘러본 최종윤 의원은 LH 관계자들과 함께 수질 악화 원인을 파악하는 한편, 망월천 지역협의회에서 요구 중인 물순환시스템 개선 등 근본적인 망월천 수질대책을 위해 LH가 적극적으로 행동할 것을 촉구했다.

 

최종윤 의원은 “망월천·호수공원 수질 개선 및 시설물 보완에 대한 미사강변도시 주민들의 민원이 지속됐지만 아직 근본적인 개선이 되지 않고 있다”면서 “LH가 제시한 향후 보완 일정은 미사강변도시 주민들이 수질개선을 체감하기엔 늦어 물순환시스템 개선 및 준설공사 일정을 현재보다 앞당겨서 시민들이 공원이용에 불편함이 없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최종윤 의원은 “상반기 중에 망월천 호수부 오염원의 근본적인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호수 일부 구간 구간의 토양을 채취하여 직접적인 원인을 파악하고, 이를 근거로 해서 호수공원의 악취 문제가 해소될 수 있도록 다양한 강구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미사강변도시 주민대표로 구성된 망월천 지역협의회 장길호 부위원장은 “미사호수공원은 유속이 정체돼 수질 오염이 심각한 상황”이라며 안정적인 유지용수를 확보해 맑고 깨끗한 생태환경을 조성해 줄 것을 요청했다.

 

또한, 미사강변도시 총연합회 박일수 회장은 “시민들의 쉼터가 되어야 할 미사호수공원이 수질 오염과 심한 악취로 인해 불편을 겪고 있다”며 “하루 빨리 이러한 문제가 해결될 수 있도록 LH와 하남시에서 적극 나서달라”고 말했다.

 

이에 한국토지주택공사(LH) 하남사업본부 관계자는 “오늘 요구한 사항들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주민 의견을 지속적으로 청취해 미진한 부분은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응답했다.

 

 

정론직필의 자세로 임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