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빛의 시어터-빛의 벙커, 문화가 있는 날 맞이 20% 할인 이벤트 진행

최은희 기자 | 기사입력 2023/02/20 [20:50]

빛의 시어터-빛의 벙커, 문화가 있는 날 맞이 20% 할인 이벤트 진행

최은희 기자 | 입력 : 2023/02/20 [20:50]

  © 편집국

[시사코리아뉴스]최은희기자= 빛과 음악을 통해 새로운 예술적 경험을 선사하는 문화예술공간 빛의 시어터와 빛의 벙커가 2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특별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최근 예년보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가족, 친구, 연인과 가까운 곳으로 나들이를 나서는 이들이 늘고 있다. 여기에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빛의 시어터와 빛의 벙커가 특별 할인 이벤트를 마련했다.

 

빛의 시어터와 빛의 벙커는 2월 마지막 주 수요일인 22일부터 28일까지 일주일간 현장 매표소에서 당일 이용 가능한 티켓을 20% 할인된 가격에 제공한다. 새 학기 개학을 앞둔 자녀와 함께 미술 작품과 공간 재생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어 아이들 교육 나들이에 제격이며, 이색 데이트 코스를 찾는 커플들에게도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 광진구 워커힐 호텔앤리조트에 위치한 빛의 시어터는 현재 진행 중인 전시를 3월 5일까지 선보일 예정으로, 그동안 전시를 관람하지 못했거나 재방문하고자 하는 이들에게는 이번 문화가 있는 날이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제주 성산에 위치한 빛의 벙커는 ‘세잔, 프로방스의 빛’ 전을 진행 중이다. 색채와 형태로 사물의 본질을 탐구한 현대 회화의 아버지이자 후기 인상주의 예술가인 폴 세잔의 작품을 생동감 넘치는 빛과 음악으로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빛의 시어터와 빛의 벙커를 운영하는 티모넷의 박진우 대표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더 많은 문화 예술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공간 전체를 가득 메운 화려한 비주얼과 웅장한 사운드로 클림트의 명작들을 감상할 마지막 관람 기회를 놓치지 않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빛의 시리즈는 제주 빛의 벙커와 서울 빛의 시어터를 비롯해 파리·암스테르담·뉴욕 등 전 세계 9곳에 개관했으며, 재생복합문화 공간에서 빛과 음악을 통해 예술과 하나가 되는 이색적인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출처:빛의 시어터

 

 

정론직필을 원칙으로 ..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