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여야 국회의원과 산업부가 함께하는 전시산업 연구포럼 발족

최성룡기자 | 기사입력 2023/03/13 [15:41]

여야 국회의원과 산업부가 함께하는 전시산업 연구포럼 발족

최성룡기자 | 입력 : 2023/03/13 [15:41]

▲ 여야 국회의원과 산업부가 함께하는 전시산업 연구포럼 발족   © 편집국

 

-  홍정민 국회의원 ,  한무경 국회의원 ,  장영진 산업부  1 차관 ,  코트라 유태열 사장 ,  킨텍스 이재율 사장 등 참석

-  전시산업 발전을 위해 여야 의원과 정부 부처가 힘을 합쳐

-  대한민국 산업규모에 맞는 전시산업 인재양성과 지역별 특화 전시회 마련 필요

 

[시사코리아뉴스]국회/최성룡기자 = 3 월  9 일 여의도 페어몬트 엠버서더 호텔에서 여야 국회의원과 산업부 ,  코트라 ,  킨텍스 ,  코엑스 ,  엔스코 ,  벡스코 ,  한국전시산업진흥회가 함께하는 제 1 회  『 전시산업 연구 포럼 』 이 발족했다 .

 

▲ 여야 국회의원과 산업부가 함께하는 전시산업 연구포럼 발족   © 편집국


이 날 행사에는 홍정민 국회의원 ( 고양시병 · 더불어민주당 ),  한무경 국회의원 ( 비례 · 국민의힘 ),  장영진 산업통상자원부  1 차관 ,  유태열 코트라 사장 ,  이재율 킨텍스 사장 ,  이동기 코엑스 사장 ,  이상길 엑스코 사장 ,  손수득 벡스코 사장이 참석했으며 윤은주 한국컨벤션전시산업연구원 원장의 발표로  “ 코로나 19  엔데믹 시대의 전시산업 환경변화와 대응전략 ” 을 논의했다 .

 
이 날 행사에서는 코로나 이후 위축되었던 국내 전시회 개최수가  23 년에는  70%  회복되었으며  24 년에는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회복할 것이라 전망하였다 .  그러나  “ 실질적 국제형 대규모 전시회의 질적 회복은 지속적 관심과 지원이 필요 ” 하며 특히  “ 전 세계  1~10 위 규모의 전시장 중  7 곳이 중국에 쏠려있고 ,  상하이컨벤션센터만  400,000 ㎡ 인데 반해 대한민국 전시장규모는 다 합쳐  430,000 ㎡ 에 불과하다는 점이 지적됐다 .

 
이에 포럼 참석자들은 “ 대한민국 산업규모에 걸맞는 정부의 전시장 규모 확충과 인프라 확충 ,  전문인력 양성 ,  특성화 지원이 필요하다 ” 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 .

 
이 날 홍정민 국회의원은  “ 아직 국내에는  CES 나  MWC 같은 세계적인 규모의 전시회가 없어 대한민국이 경쟁력을 갖춘 첨단전략산업 전시회를 키워야 한다 ” 고 발언했다 .

 
또한 한무경 국회의원은  “ 전시산업의 지역균형 발전을 위해서는 특단의 대책이 필요 ” 하며  “ 전문인력 양성을 공공부문에서부터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민간업체 종사자의 임금인상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 ” 고 대안을 제시했다 .

 
마지막으로 장영진 산업통상자원부  1 차관은  “CES 와  MWC 의 발전은 디지털화 전진에 따라 더욱 발전하고 있으며 ,  산업이 발전해야 전시회도 활성화된다 ” 는 의견으로 시대의 변화를 반영한 전시회 특성화 방안을 제시하며  “ 전시장을 비롯한 관련 민간업체가 같이 상생하는 전시산업을 육성하겠다 ” 고 입장을 밝혔다 .

 
한편 오늘 발족한 『 전시산업 연구 포럼 』 은 앞으로도 여야 정치권 및 산업부 ,  관련업계와 함께 정기적으로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 

정론직필의 자세로 임한다.
시사코리아뉴스 회장 최성룡입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